[Notice] 장인정신(프로의식) 가득한 예술의 세계 엿보기
2015.02.02  |  6297

인간은  실존(Existence)하며 , 모든 인간은 누구나 존재하는 대상에  의미와 가치를 부여할 수 있습니다.

나의 손은 내가 움직이며 나의 손이 남긴 업적들의 가치와 의미는 스스로 만들어 나가는 것입니다.

내 손이 하는 일에 내재되어 있던 가치들을 확인하여, 다시 한번 두  손을 들어 변화된 결과물을 창조해봅시다.

사람들은 자신의 손으로  만드는 물건을  통해  자기자신을  배울    있습니다.

마스터가 되기 위해서는 ‘1만시간가량의 실습을 해야 합니다. 그런가하면 플라톤이 말한 장인 아레테

모든 일의 이면에 자리하는 최고의 품질목표,그 최고의 경지를 말합니다.

최고의  제품을  만들기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해  만드는  모노츠쿠리 정신도  마찬가지입니다.

장인의 역사를 보면  손과 긴말한 관계를 형성해왔습니다.

가령  건축설계에  있어  손으로 하는 스케치는 건축현장이 마음속에 새겨집니다., 반면에  컴퓨터프로그램인

CAD로 하는 작업은 체득지식(embodied knowledge)이 전무합니다.  

이것이 이른바 현대문명과 디지털사회에서  잃어버리는 생각하는 손입니다.

프로의식(장인정신)  인간의 기본적 충동이며, 일 자체를 위해 일을 잘해내려는 욕구로서 당장의 눈앞의

이익만 바라보고 산술적으로 계산하는 것이 아닌, 수치로 환산 할 수 없는 가치를 만들어냅니다.

 

Creative13 의  강의는

수치로 계산할 수 없는 가치(ex 감성)를  혼이 깃든 예술가들의 작품과 스토리를 보면서 구체화하고 내재화합니다. 

 

양병열 

저작권자 ⓒ CREATIVE13 무단전재-재 배포금지위 기사를 블로그 및 개인 웹사이트 등에 게재하고자 하시는 분은 기사의 출처를 명시하고 링크를 걸어주시기 바랍니다.
기사의 출처를 밝히지 않거나 편집해 게재하실 경우 합법적인 절차에 따라 책임을 묻게 됩니다.
기타 기사 게재와 관련된 내용은 CREATIVE13 관리자에게 문의해 주시기 바랍니다.
이전글'메디치 효과[Medici Effect]'가 적용된 창조적인 R&D
다음글[한국일보] 새내기 문인 눈에 비친 현대미술, 관람객을 이끌다
목록